보도자료 > 열린마당 > 보도자료

스마트도시 관련 보도자료 입니다.
언론을 통해서도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제목 [2017-11-23]클라우드 기반 도시 안전망 구축으로 골든타임 확보한다 등록일 2017-12-04 14:27:05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426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 서울특별시(시장 박원순, 이하 서울시)는 11월 24일 경찰, 소방, 재난센터 등을 유기적으로 연계하여 서울시에 광역 도시 안전망을 구축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구체적인 협력 내용은 긴급 상황 시 서울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를 위한 골든타임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 스마트시티 등 신기술을 활용하여 서울시(25개 구청)의 각종 정보시스템과 112·119·재난·사회적 약자(어린이, 치매노인 등) 보호 체계를 확대 연계한다는 것이다.


이번 행사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 확산을 위한 ‘2017 그랜드 클라우드 & 스마트시티 페스타’와 연계하여 추진하는 것으로, 국토부는 서울시에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 112·119·재난 등 연계 서비스를 지원하고, 과기정통부는 사업 컨설팅, 클라우드 기반 각종 솔루션과 실증 사업을 지원하게 된다.



◈ ‘2017 그랜드 클라우드 & 스마트시티 페스타’ 행사 개요
 ‣ (일정 / 장소) ’17. 11. 24.(금) / 코엑스 그랜드볼룸
 ‣ (참 석 자) 국토부장관, 과기정통부장관, 서울시장, 한국정보화진흥원장 등 500여 명
 ‣ (주요행사) 국토부장관·과기정통부장관·서울시장 업무협약, 공공 부문 클라우드, 스마트시티 활성화를 위한 각종      정책·제도 소개, 콘퍼런스, 우수사례 발표 등



그간 국민의 생명·재난 보호와 관련된 긴급 상황 발생 시 골든타임 확보를 위하여 개별 운용되고 있는 112, 119, 재난, 아동보호 등 안전 체계의 연계 운용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지적이 있었다.


* 세월호 사고(’14. 4.)에 체계적인 대응 부족, 납치·폭행 사고 등에 늑장 대응 보도 등
 


특히, 긴급 상황 발생 시 핵심 수단으로 ‘눈’ 역할을 하는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은 대부분 지자체가 보유하고 있음에도 경찰·소방 당국과 체계적인 협업 체계 부재로 제대로 활용되지 못했다.


이번 연계망 구축으로 서울시와 25개 구청이 보유한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 정보를 클라우드 센터의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을 통해 실시간으로 제공받아 경찰, 소방, 구조·구급 등의 업무에 폭 넓게 활용할 수 있게 됐다.


* 25개 구청 CCTV 6.8만대(‘17.10, 서울시)를 112·119·재난망 연계 시 약 1.36조원(CCTV 대당 설치비 2천만원×6.8만대)의 안전자산 취득 효과 발휘 기대
 


또한, 이 사업을 통해 교통, 안전, 복지, 관광 등 각종 정보시스템과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 신기술도 스마트시티 통합 플랫폼으로 연계·통합되어 정보 공유와 협업 등 도시 관리 행정이 효율화되고, 시민들에게 고품질의 융·복합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된다.


* 어린이, 여성 등에게 위급한 상황이 발생 시 지자체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관제센터는 민간통신사에서 사진, 위치정보 등을 실시간 제공받아 현장 폐쇄회로 텔레비전(CCTV) 영상정보를 활용해서 소재 및 현장 상황을 파악 후 경찰 등에 연락 등의 조치
* 융합서비스 사례(교통+방재+의료): 대형 화재 발생 시, 119차량의 출동이 용이하도록 실시간으로 교통을 제어하여 신속한 화재현장 도착 및 인근 병원으로 환자 이송을 지원
 


이번 협력 사업은 ‘17년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사업 컨설팅을 실시하고, ’18년에 정보화전략계획(ISP) 수립과 시범사업(2개 구청)을 거쳐 ‘19년부터 서울시 전 지역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국토부 정경훈 도시정책관은 “이번 사업은 클라우드 기술을 활용하여 일천만 인구의 서울시에 대규모 광역 도시 안전망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서울시민의 안전이 크게 향상될 것”이라며, 향후 “국내 타 도시로의 확산뿐만 아니라, 해외 스마트시티 시장에서 우리의 우수한 기술력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레퍼런스 모델)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출처:국토교통부 보도자료


 
회원가입 신청서협회소개회원사 혜택